언론보도

삼육대, ACE⁺ 교육성과 확산 포럼 개최

2018.01.19 조회수 344 홍보팀
share


안양대·코리아텍·연세대 원주캠 등과 ACE⁺ 성과 비전 공유

교육부의 ‘2017년도 대학자율역량강화지원(ACE⁺)사업’에 선정돼 이를 시행해온 수도권 지역 4개 대학이 그간의 성과와 비전을 공유하는 포럼을 열었다.

18일 오후 삼육대 백주년기념관 장근청홀에서 ‘ACE⁺ 교육성과 확산 포럼’이 개최됐다. ‘21C 대학 핵심역량과 성과관리’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포럼은 삼육대와 안양대, 연세대 원주캠퍼스, 한국기술교육대(코리아텍)가 공동 주관하고 삼육대 ACE⁺사업단이 주최했다.

이날 삼육대를 비롯한 4개 대학은 ACE⁺사업 1차년도에 추진해온 여러 사업성과 중 핵심역량과 성과관리 관련 사례를 공유하고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포럼은 삼육대 김성익 총장의 환영사와 강진양 ACE⁺사업단장의 개회사로 시작해 선문대 이상덕 대학교육혁신원장의 기조연설로 이어졌다. 이 원장은 1년 앞서 ACE사업을 시행한 선문대의 사례를 바탕으로 ‘역량기반 교육과정’과 ‘3대 인증제 개발 및 운영과정’을 소개했다.

이어 대학별 사례 발표에서는 △핵심역량진단검사의 효율적 운영과 DB관리 방안(안양대 ACE⁺사업단 이훈병 부단장) △성과창출형 관리시스템 구축(연세대 원주캠퍼스 대학자율역량강화지원사업단 김세현 전문연구원) △대학생 핵심역량기반 교과-비교과 운영 사례(한국기술교육대 교수학습센터 이해듬 교수) △전인역량 진단도구 개발 및 결과활용 방안(삼육대 교육혁신단 김현우 교수) 등 주제를 다뤘다.

끝으로 종합토론과 질의응답에서는 대학교육 역량을 강화하고 교육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사업 운영 방향 등이 논의됐다.

김성익 총장은 “고등교육기관은 누구보다 민감하고 기민하게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처해야 할 것”이라며 “새로운 대 전환의 시기에 ACE⁺사업은 오늘날 고등교육이 반드시 가야하는 길로 제시되어야 한다”고 의의를 강조했다.

한편 지난해 ACE⁺사업에 선정된 삼육대는 대학의 자율역량을 강화하고 잘 가르치는 대학으로 도약하기 위해 ‘SU MVP⁺교육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를 통해 △시민의식 △소통 △창의적 사고 △자기주도 △글로컬 △나눔실천 등 전인역량을 갖춘 MVP⁺형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

에듀동아 http://edu.donga.com/?p=article&ps=view&at_no=20180120111219123355
중앙일보 http://news.joins.com/article/22302023
머니투데이 http://news.mt.co.kr/mtview.php?no=2018011909357480024
에너지경제 http://www.ekn.kr/news/article.html?no=338475
아시아투데이 http://www.asiatoday.co.kr/view.php?key=20180119010010864
대학저널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7895
한국대학신문 http://news.unn.net/news/articleView.html?idxno=184318
뉴스타운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2561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4358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