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삼육대, 해외석학 초청 특별 강연 열어

2017.07.05 조회수 573 홍보팀
share


삼육대는 스미스교양대학과 메타인문학연구소가 5일 삼육대 백주년기념관 장근청홀에서 ‘언어와 문화’를 주제로 해외 석학 초청 특별 강연을 열었다고 이날 밝혔다.

강연회에서 언어 문법화 연구의 권위자로 잘 알려져 있는 독일 쾰른대의 베른 하이네(Bernd Heine) 교수를 초청해 ‘소유라는 개념을 표현하는 방식’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베른 하이네 교수는 “소유라는 개념은 문화적-언어적 차이를 초월해 모든 인간이 갖고 있는 보편적인 개념”이라며 “세상에 존재하는 다양한 언어들에서 어떻게 다르게 표현되는지를 비교언어학적이고 기능적-문법화적인 관점에서 살펴보고자 한다”고 말했다.

삼육대 스미스교양대학은 학생들의 인문학적 소양을 키워주기 위해 다양한 분야의 명사들을 초청하여 특강을 실시하고 있다.

베리타스알파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88306
대학저널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71933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371018
아시아투데이 http://www.asiatoday.co.kr/view.php?key=20170705010002497
뉴데일리 http://biz.newdaily.co.kr/news/article.html?no=10135990
머니투데이 http://news.mt.co.kr/mtview.php?no=2017070519267431224&outlink=1&ref=http%3A%2F%2Fsearch.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