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친환경 지열 냉·난방시스템’ 지원 업체에 감사패 전달

2018.10.12 조회수 196 홍보팀
share

삼육대(총장 김성익)는 10일 총장실에서 중앙도서관 친환경 지열 냉·난방시스템 구축에 기여한 주식회사 지지케이 이강석 사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지지케이는 지난해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에서 추진하는 ‘신기술촉진연구사업’을 시행하면서 삼육대를 연구개발 테스트베드로 선정, 약 5억원을 투입하여 중앙도서관에 친환경 복수지열공 냉·난방시스템을 설치했다. (관련기사▷https://bit.ly/2CHND7q)

이 시스템은 지하수 온도가 지상의 대기 온도와 관계없이 일정한 온도로 유지되는 점을 활용한 설비다. 동절기에는 땅속 따뜻한 열기를 기계장치를 통해 실내로 전달해 온기를 유지하고, 하절기에는 상대적으로 차가운 지열을 전달해 실내 열기를 식히는 방식의 천연에너지 장치다.

▲ 김성익 총장(오른쪽)이 지지케이 이강석 사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삼육대는 지난해 9월부터 지열 냉·난방시스템의 정식운전을 실시해 총 누적 250MWh의 에너지를 생산했다. 연간으로 환산하면, 248톤의 이산화탄소(CO₂) 절감과 9만 리터에 달하는 석유 대체 효과를 낸 것이다. 이는 약 9만여 그루의 어린 소나무를 심은 효과와 동일하다.

삼육대 김성익 총장은 “지지케이의 냉·난방 시스템은 에너지 절약 및 이산화탄소 배출을 저감하는 정부의 에너지정책은 물론 대학 재정절감에도 크게 기여하였다. 이에 대학 구성원의 뜻을 모아 감사패를 전달한다”고 밝혔다.

지지케이 이강석 사장은 “연구개발 테스트베드 선정에 도움을 주신 삼육대 측에 감사드린다”며 “R&D 시설이 삼육대에 기여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 연구결과를 통해 저비용 고효율의 신기술 지열시스템을 공급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중앙일보 https://news.joins.com/article/23043054
대학저널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6822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mod=news&act=articleView&idxno=1529303
위드인뉴스 http://withinnews.co.kr/news/view.html?section=1&category=155&item=&no=16629
뉴스타운 http://www.newstow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3425